즐겨찾기+ 최종편집 : 2022-08-09 20:39:5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뉴스 > 정치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한미의원외교협의회, 주한미국 대사초청 조찬간담회
한미동맹 62주년을 맞아 견고한 한미동맹 재확인
최만수 기자 / goodshot6508@naver.com입력 : 2015년 02월 03일(화) 16:26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한미의원외교협의회 회장을 맡고 있는 이병석(왼쪽에서 세번째) 의원은 3일 국회 사랑재에서 ‘마크 리퍼트 주한미국 대사초청 조찬간담회’를 개최했다.
ⓒ 투데이포항
한미의원외교협의회 회장을 맡고 있는 이병석 의원은 3일 국회 사랑재에서 ‘마크 리퍼트 주한미국 대사초청 조찬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병석 의원은 인사말에서 “62년 전 미국의 희생이 아니었다면 대한민국은 전쟁으로 황폐해졌던 이 땅에서 희망을 꿈꿀 용기조차 내지 못했을 것이다”이라며 “대한민국은 수많은 참전용사들의 희생을 헛되이 하지 않기 위해 지난 62년 간 땀과 눈물로 역사를 개척했고, 오늘날에는 다른 국가들의 어려움을 살피고 도움을 주는 나라이자 G20 정상회의 의장국으로 성장했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지금, 62년 전의 한미 군사동맹이 한미 FTA체결로 경제동맹으로 발전했고 이것은 양국의 큰 발전이다”며 “천암함과 연평도 사태에서 보듯이 북한의 도발을 원천봉쇄하기 위해서는 강고한 한미동맹이 필요하며, 더 나아가 한미동맹은 북한이 우리가 원하는 정상국가로 이행하는데 필요한 조건을 마련하는 역할을 동시에 해나가야 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이에 마크 리퍼트 대사는 “한미동맹은 62년 전 전장의 동맹을 넘어 북한문제에서부터 ‘테러와 에볼라바이러스’ 등의 글로벌현안까지 다방면에 걸쳐 긴밀히 협의하는 진정한 동맹관계로 발전했다”며 “한미 FTA체결로 경제협력과 인적교류가 확대되고 있는 이때, IT와 문화협력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한미동맹을 강화시켜 나가야 할 것”이라고 화답했다.


최만수 기자  goodshot6508@naver.com
- Copyrights ⓒ미디어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최신뉴스
포항시, 2022년 상반기 공모사업 ..  
‘포항 과학기술문화 플랫폼’ 구..  
‘포항시 기업지원톡’ 채널 운영..  
포항시 ‘국제 전시컨벤션센터 건..  
코로나19 재난문자 대폭 줄어든다  
포항남부署, 동영상을 활용한 학교..  
봄철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  
기업부담 DOWN 근로자행복 UP, 내..  
주낙영 경주시장, ‘경주 미래 바..  
이강덕 포항시장, 중앙동 도시재생..  
포항시, ‘코로나19 진단검사실시 ..  
이강덕 포항시장, ‘동해안 횡단대..  
.포항시, 태풍 ‘마이삭’ 대비 긴..  
김정재 의원, 2020 대한민국소비자..  
포항지진특별법 시행령 개정안 공..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상호: 미디어경북 / 사업자등록번호: 506-81-85127 / 주소: 포항시 남구 대이로9번길24, 3층 / 발행인.편집인: 이한우
mail: snlim4884@naver.com / Tel: 010-8588-1600 / Fax : 054-274-332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5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한우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 /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