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9-20 오전 06:23:4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뉴스 > 경제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포항경제자유구역 조성사업 9부 능선 넘다
최만수 기자 / goodshot6508@naver.com입력 : 2015년 06월 14일(일) 17:21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포항융합기술산업지구 조성사업이 국토교통부 중앙도시계획위원회(이하 중도위) 심의를 통과함에 따라 사업추진이 9부 능선을 넘게 됐다.

포항경제자유구역은 지난해 사업추진 불투명으로 무산 위기에 처했으나 이병석 국회의원과 김관용 경북도지사, 이강덕 포항시장이 민선6기 출범과 동시에 서로 협력해 2015년 8월 4일까지 실시계획 승인 신청하는 조건으로 시한을 연장하면서 극적으로 부활시켰다.

이와 관련, 지난 11일 이강덕 포항시장은 중도위를 방문해 포항경제자유구역 조성사업의 필요성을 강력하게 역설하고, 재심의가 무사히 통과돼 어려운 포항 경제에 새로운 활로를 모색할 수 있도록 거듭 협조를 구했다.

이병석 국회의원도 국토부 관계자들에게 지난해 지구 해제 위기를 모면하고 새로운 사업시행자를 선정해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만큼, 중도위 재심의가 통과될 수 있도록 강력하게 요청하는 등 재심의 통과를 위해 큰 역할을 했다.

삼수(5월 14일, 5월 28일, 6월 11일) 끝에 중도위 심의를 통과한 포항경제자유구역의 최대 쟁점이 되었던 사항은 당초 지정 때보다 면적이 대폭 줄면서 주택면적과 주택수가 크게 늘고 경제자유구역 지정 취지에 비해 외국인 전용용지 면적이 적다는 등 여러가지 이유로 재심의에 회부돼 사업 무산 위기까지 몰렸다.

포항지역 경제자유구역인 포항융합기술산업지구는 당초 376만㎡에서 146만㎡로 축소해 개발계획 변경 승인이 마무리 단계에 6월 23일 경제자유구역위원회 심의 후 7월 중으로 실시계획 승인 신청하고 연말에 실시계획 승인이 나면 올해 안으로 본격적인 사업이 진행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렇게 되면 포항은 남구 블루밸리 국가산업단지(611만9000㎡) 조성사업과 북구 영일만항 건설, 영일만4일반산업단지 및 경제자유구역 조성으로 남북구 경제균형 발전이 가시화 되어 철강산업 구조에서 첨단산업, 자동차, 기계부품, 메카트로닉스 등 산업 다각화가 가능할 전망이다.
최만수 기자  goodshot6508@naver.com
- Copyrights ⓒ미디어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최신뉴스
이강덕 포항시장, 추석 맞아 바쁜 ..  
한국수력원자력, ‘함께 만들어가..  
한국수력원자력, 실명예방 위한 ‘..  
스톨베르그&삼일(주) 드림스타트 ..  
제1차 한-러 지방협력 포럼 준비 ..  
포항시 ‘2019년 주요업무계획보..  
포항재난심리지원단, 성곡3리 마을..  
한수원, 20일 포항지진 영향 없이 ..  
한수원, 신규원전 도입 추진국에 ..  
이강덕 포항시장, 11.15 지진 실질..  
포항시 농산물도매시장, 지진 이재..  
영덕 공동체 회복과 지역발전을 위..  
영덕 원전 건설 과정 주민 갈등 해..  
(사)대한민국에너지상생포럼, 영덕..  
포항지역발전협의회 정기총회 개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상호: 미디어경북 / 사업자등록번호: 506-81-85127 / 주소: 포항시 남구 포스코대로 398 청운자재백화점 3층 / 발행인.편집인: 임성남
mail: snlim4884@naver.com / Tel: 010-8588-1600 / Fax : 054-274-332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5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성남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 /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