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 : 2022-12-03 15:27: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뉴스 > 부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초헌 장두건 화백 97세 일기로 별세
임성남 기자 / smlim4884@naver.com입력 : 2015년 06월 03일(수) 16:41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초헌(草軒) 장두건(張斗建) 화백이 향년 97세를 일기로 소천했다.
ⓒ 투데이포항
우리나라 구상미술 1세대 작가로 한국 근·현대미술사에 큰 자취를 남긴 초헌(草軒) 장두건(張斗建) 화백이 향년 97세를 일기로 소천했다.

장두건 화백은 1918년 포항 흥해(초곡리)에서 태어나 일본 동경 태평양 미술학교, 동경 명치대학 전문부 법과를 졸업했으며, 해방 후 교편생활과 화업을 병행하다 1956년, 파리 유학길에 올라 본격적으로 독자적인 화풍을 전개해 나갔다.

장두건 화백은 귀국 후, 작가와 교육자로서 후진 양성에 헌신했으며 주요 미술단체를 결성하고 후원하는 등 한국미술 발전에 크게 이바지했다. 장 화백은 성신여대, 수도여자사범대학, 동아대학교 교수를 역임했으며 국민훈장 석류장, 문화훈장 보관장, 서울특별시 문화상을 수상했다.

올해 초까지도 작업에 열정을 쏟을 만큼 평생 작품활동에 매진했으며  국립현대미술관, 서울시립미술관, 포항시립미술관 등에 다수의 작품이 소장돼 있다.

장 화백은 포항 지역 미술의 뿌리 역할을 하면서 지역작가들에게 자부심을 심어주었다.

장 화백은 포항시립미술관 개관 당시 작품 50점을 기증했으며, 올 2월에는 작품 19점과 작업도구를 비롯해 각종 자료 1000여 점을 영구임대 했다.

포항시립미술관은 2009년 개관하면서 그의 예술정신을 기리는 초헌관을 마련해 장 화백의 작품을 상설 전시하고 있다.

또한, 포항시는 초헌미술상을 제정(2005년)해 매년 지역(출신) 작가 1명을 선정해 상금과 포항시립미술관에서의 개인전 기회를 주어 지역 미술 발전과 미술인을 후원하고 있다.

빈소는 서울강남 성모장례식장 지상1층 평화 12호실, 발인은 4일, 장지는 포항시 흥해읍 선영.

 
임성남 기자  smlim4884@naver.com
- Copyrights ⓒ미디어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최신뉴스
포항시 남현수 통합사례관리사, ..  
호미반도 해안 따라 천연기념물 ..  
북구보건소 “금연 클리닉 QR코..  
포항시립합창단, ‘2022년 특..  
포항 수소연료전지 산업 육성 위..  
포항시, 겨울철 미세먼지로부터 ..  
포항 영일만4산단, 적극 행정으..  
‘오늘은 세무상담day’ 세금 ..  
포항시, 상습 침수지역에 대한 ..  
포항시, ‘2022 경상북도 자..  
2022 문화도시 포항 성과공유..  
슬리퍼를 신고 가는 동네 문화공..  
국립정동극장 예술단이 선보이는 ..  
RIST, 포항지역아동센터 과학..  
포항시청소년성문화센터, 체험형 ..  
실시간 많이본 뉴스  
포항시, ‘집중호우 대비 긴급 대책..
포항시, 에너지산업 대전환 ‘수소연..
포항에서 개최된, 2022년 전국 ..
포항시 김성우 주무관 자체감사활동 ..
포항시캠핑협회 발대식 및 회장 취임..
동해안 최대 해양도시 포항의 수호신..
이차전지 특화단지 포항 유치 가속도..
RIST, 포항지역아동센터 과학 체..
포항시, 사격 국가대표 후보선수단 ..
맛과 품질 우수한 포항 사과, ‘경..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상호: 미디어경북 / 발행인·편집인: 이현석 / 사업자등록번호: 506-81-85127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57
주소: 경북 포항시 남구 대이로 5번길 14(대잠동), 3층 | 경북 포항시 남구 효성로 63번길 17, 203-502
mail: mediagb02@gmail.com / Tel: 010-5665-4369 / Fax : 054-274-3320/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석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 /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